2019.08.21 (수)

  • 구름많음동두천 24.0℃
  • 구름많음강릉 23.4℃
  • 구름많음서울 25.5℃
  • 흐림대전 24.6℃
  • 흐림대구 25.3℃
  • 박무울산 24.6℃
  • 흐림광주 26.1℃
  • 흐림부산 26.2℃
  • 구름조금고창 25.1℃
  • 구름많음제주 28.0℃
  • 구름많음강화 25.2℃
  • 구름많음보은 22.8℃
  • 구름많음금산 23.2℃
  • 구름많음강진군 26.0℃
  • 구름많음경주시 24.7℃
  • 구름많음거제 26.2℃
기상청 제공









청년에게 ‘시간’을 주는 법, <청년수당>에 관하여
여기, 국가가 청년에게 지급하는 ‘청년수당’이 있습니다. 혹자는 “청년이라는 이유만으로 돈을 받는 게 말이 되나?” 생각하기도 하고, 혹자는 “청년들 표심 잡으려고 예산을 아주 펑펑 쓰는구먼”이라고 의심하기도 합니다.국가와 지방정부가 청년들에게 수당을 지급하려는 진정한 이유는 과연 무엇일까요? 서울의 청년제도부터 앞으로 진행될 대구형 청년수당까지, 그 시작과 진행 과정을 들여다봤습니다● 1. 청년이면 받을 수 있다고요? 서울특별시는? 서울시는 2015년에 ‘서울시 청년보장제’를 발표하며 ‘청년수당’ 제도를 한국 사회의 화두로 던졌다. 청년수당 또는 청년활동지원금이라 불리는 이 정책은 미취업 청년들의 구직활동을 촉진하려는 목적으로 등장했다. 2013년에 서울 청년들의 제안으로 만들어진 정책이기도 하다. 현재는 서울에 거주하는 만 19세부터 34세까지의 청년 중 중위소득이 150% 미만인 미취업자, 졸업 후 2년 경과자를 대상으로 청년수당을 지급하고 있다. 청년수당 대상자로 선정되면 최소 3개월에서 6개월까지 매월 50만 원을 지원받을 수 있다.‘구직활동의 범위’, 즉 청년수당의 사용 범위는 어디까지일까? ‘서울청년포털’ 사이트에는 ‘청년의 다양한 상황과 필요에

사설

포토뉴스






나도 사진작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