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30 (토)

  • 구름많음동두천 34.2℃
  • 구름많음강릉 28.5℃
  • 구름많음서울 35.6℃
  • 대전 31.0℃
  • 흐림대구 29.6℃
  • 구름많음울산 29.9℃
  • 광주 28.8℃
  • 흐림부산 29.9℃
  • 흐림고창 29.4℃
  • 제주 26.3℃
  • 구름많음강화 33.5℃
  • 흐림보은 29.1℃
  • 흐림금산 28.7℃
  • 흐림강진군 26.9℃
  • 흐림경주시 28.9℃
  • 흐림거제 28.0℃
기상청 제공

보도기사

2022 본교 정책 및 꿀팁 공모전 결과 발표

2개 부문 각 4개 수상작 선정돼
학생들의 훌륭한 아이디어 모여

지난달 27일 총학생회 중앙비상대책위원회(이하 총학 비대위)가 주관한 ‘2022 경북대학교 정책 및 꿀팁 공모전’ 심사 결과가 발표됐다. 이번 공모는 본교 재학생을 대상으로 지난 2월 17일부터 2월 23일까지 진행됐으며, 총학생회 중앙운영위원회와 중앙비상대책위원회 심사위원 3인의 블라인드 서류 평가를 거쳐 수상작이 결정됐다. 정책 공모전에는 ▲최우수상 권순성(경상대 경제통상 18) ▲우수상 백설화(인문대 노어노문 19) ▲장려상 이성훈(경상대 경영 20), 이승훈(융합학부 인공지능 17), 꿀팁 공모전에는 ▲최우수상 오정민(농생대 식품공학 20) ▲우수상 유현준(IT대 전자공학 19) ▲장려상 양정윤(농생대 응용생명과학 21), 이보민(사범대 체육교육 20) 총 8명이 수상자로 선정됐다. 
총학 비대위 정책국장 주수현(공대 섬유시스템공학 19) 씨는 “정책 공모전의 경우, 작년에 처음 기획했는데 좋은 아이디어들이 많이 있어 올해도 기획하게 됐고, 정책 공모전이 일반 학우분들에게 참여 장벽이 높다고 생각해 가볍게 참가할 수 있는 꿀팁 공모전도 추가로 기획했다”라며 “수상작을 4개씩만 선정하는 것에 아쉬움이 있을 만큼 두 공모전 모두 참여율도 높았고, 훌륭한 아이디어가 많았다. 정책 공모전의 수상작들은 총학생회 정책국에서 논의 후 필요한 시 학교 측에 제안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정책 공모전에서는 ‘융합 전공 활성화를 위한 수강 꾸러미 우선선발 제도’가 최우수작으로 선정됐다. 이는 융합 전공 과정 이수 학생들은 수강 꾸러미 신청 결과 총 신청 인원이 수강정원을 초과하더라도 본 전공자 신청 인원이 수강정원을 초과하지 않는다면 본 전공자가 우선으로 수강 신청을 할 수 있는 정책이다. 최우수상 수상자 권 씨는 “융합 전공 이수 학생의 현재 수강 신청 시스템이 복수전공 수강생들의 뒷순위로 구성된 상황에서 코로나로 인한 수업방식의 변화로 수강정원까지 줄어들면서 많은 융합 전공 교육과정 학우들이 수강 신청에 어려움을 겪었다”라며 “해당 정책이 반영된다면, 융합 전공 학생들이 수강 신청 부담을 덜고 수월하게 학사 계획을 세울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융합 전공 교육과정이 학생들에게 더욱 알려지고 발전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해당 정책은 2021학년도 2학기에 경영학부와 경제통상학부에서 앞서 시행된 바 있다.
꿀팁 공모전에서는 ‘밀어서 정보 얻기’가 최우수작으로 선정됐다. 해당 꿀팁은 네이버 앱에서 본교 홈페이지를 ‘메인에 추가’해 단 한 번의 터치로 홈페이지에 접속하게끔 하는 아이디어다. 네이버의 ‘메인에 추가’ 기능을 활용하면 본교 홈페이지뿐 아니라 자신이 자주 접하거나 필요로 하는 사이트를 단번에 확인할 수 있다. 최우수상 수상자 오 씨는 “매번 학교 홈페이지나 앱을 통해 공지를 찾아보기가 쉽지 않아 어떻게 하면 빠르게 공지를 확인할 수 있을지에 대해 생각을 했다”라고 말했다. 또한 “다양한 교내 소식을 접해, 더욱 다채로운 학교생활을 하기 위해서는 꼭 필요한 기능이라고 생각했다”라고 말했다. 
한편 주 정책국장은 학우분들께 “총학생회의 집행부원은 학우분들께서 납부한 학생회비를 소중히 활용하여 행사 하나하나 정말 많은 시간과 노력을 들여서 준비한다”라며 “저희가 기획한 행사에 관심 가져 주실 때 가장 뿌듯하다. 2022년 올해도 여러 행사를 준비 중에 있으니 앞으로도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꿀팁 공모전의 수상작은 본교 총학생회 공식 인스타그램 프로필 링크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허창영 기자 heocy227@knu.ac.kr


포토뉴스